Crossroads

专辑:Crossroads

歌手:Sunny Hill

词:미성&태봉이

曲:태봉이

编曲:태봉이

두 갈래 길 준비 없이 멈춰선 나

分岔路 毫无准备停下的我

막다른 길 그곳에서 돌아선 나

在穷途末路时回头的我

어디론가 그 누군가가

曾经希望在某个地方会有某个人

정해주길 바랐었던 내가

为我做决定

아무것도 몰랐었던 내가

一无所知的我

바보 같다

像个傻瓜

우우 우우 우우 우우

喔喔~~

수많은 질문 앞에 체한 것처럼

在无数问题面前仿佛噎着一般

목 끝에 걸린 답을 겨우 삼킨걸

在喉咙里的答案结果还是咽下

작은 주먹을 쥐고 답답한 가슴을

紧握着小小的拳头 拍打着郁闷的胸口

툭툭 두드리다 눈물이 툭

眼泪哗落下

누구나 인생은 선택의 연속

每个人的人生都是面临无数选择

가볍지 않은 대가는 나의 몫

沉重的代价是我必须承受的

운 좋게 겨우 턱걸이로

幸运地勉强挤进去

비집고 들어간 다음에서야

之后

또 다가오는 불안함

又靠近的不安感

결국 해답은 내게 있다고 믿어

我相信结果答案还是在我这里

두 갈래 길 준비 없이 멈춰선 나

分岔路 毫无准备停下的我

막다른 길 그곳에서 돌아선 나

在穷途末路时回头的我

어디론가 그 누군가가

曾经希望在某个地方会有某个人

정해주길 바랐었던 내가

为我做决定

아무것도 몰랐었던 내가

一无所知的我

의지할 곳 없는 이 길

没有依靠的这条路上

칼 바람이 나를 스치네

冷风拂过我

아린 아픔에 멈춰 서던 나 이제

在痛苦里停止的我 现在

붉은 상처 위로 새 살이 올라

红色伤口愈合

신경은 무뎌져 아픈 줄도 몰라

神经迟钝的我不知疼痛

또 그렇게 걸음을 재촉하네

又那样催促着脚步

끝없이 나

无止境

두 갈래 길 어김없이 마주친 나

必定会遇见分叉路的我

좁아진 길 가운데서 웃어본다

在渐渐变窄的路中间笑着

어디선가 또 누군가가

曾经希望在某个地方会有某个人

손 내밀길 바랐었던 내가

向我伸出手

아무것도 할 수 없던 내가

曾经什么也做不了的我

보란 듯이 내가 우

现在神气十足

00:00

免费下载这首歌

该歌曲需使用客户端付费下载

该专辑其他歌曲

更多

戳一下,我给你跳舞! 戳一下,我给你跳舞! 关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