时间似乎停下来了

词:최철호&회장님

曲:최철호&회장님

编曲:회장님&미스김

끝이 없을 것 같은

在仿佛没有的尽头的

잠들지 않는 숲에서

不眠的森林里

해맑게 웃고 있는 넌

灿烂地笑着的你

왠지 나조차도 두렵지 않나 봐

不知为何连我都不害怕

깊고 깊은 어둠 속

在深深的黑暗里

그 길을 밝혀주는 듯

仿佛照亮那条路

환하게 웃고 있는 넌

明朗地笑着的你

왠지 따사로운 꽃 같아

不知为何像温暖的花儿一般

시간이 멈춘 듯

时间仿佛静止般

늪에 빠진 것처럼

如陷入沼泽

움직일 수 없어

无法移动

다가갈 수도 없어

也无法靠近

바람이 멈춘 듯

风仿佛停止般

마법에 빠져 버린 듯

如陷入魔法一样

향기로운 그 길 끝에서

在芳香四溢的那条路的尽头

널 본 것만 같아

仿佛看见了你

Maybe you it's you

也许你是你

The flower was you

花是你

상처뿐인 내 삶에

在我唯一伤痕的人生

시들지 않는 꽃처럼

仿佛永不凋零的花朵

여린 너의 그 두 눈에

在你那稚嫩的双眼中

이젠 길들여진 것 같아

现在好像被驯化般

시간이 멈춘 듯

时间仿佛静止般

늪에 빠진 것처럼

如陷入沼泽

움직일 수 없어

无法移动

다가갈 수도 없어

也无法靠近

바람이 멈춘 듯

风仿佛停止般

마법에 빠져 버린 듯

如陷入魔法一样

향기로운 그 길끝에서

在芳香四溢的那条路的尽头

널 본 것만 같아

仿佛看见了你

Maybe you it's you

也许你是你

The flower was you

花是你

Maybe you it's you

也许你是你

The witch was you

女巫是你

언제부터였을까

是从何时开始呢

아이처럼 널 따라 웃고 있는 난

跟着孩子般的你笑着的我

계속 걸어가겠지

一直走着呢

아득히 먼 꿈속으로

向着遥远的梦

사랑에 취한 듯

如陷入爱情

그 독이 퍼진 것처럼

那毒渐渐蔓延

숨을 쉴 수 없어

使我无法呼吸

달아날 수도 없어

也无法逃走

바람이 멈춘 듯

风仿佛停止般

마법에 갇혀 버린 듯

就像陷入了魔法

향기로운 그 길 끝에서

在芳香四溢的那条路的尽头

널 본 것만 같아

仿佛看见了你

Maybe you it's you

也许你是你

The flower was you

花是你

Maybe you it's you

也许你是你

The witch was you

女巫是你

00:00

免费下载这首歌

该歌曲需使用客户端付费下载

该专辑其他歌曲

更多
  • 此专辑只有一首歌曲,查找更多歌曲点击这里